오늘의문화

광주광역시서구문화원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광주광역시 서구문화원에서 알려드리는 다양한 전시 입니다.

광주광역시서구문화원에서는 광주, 전남의 문화예술계의 다양한 소식과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궁동 예술의거리 ‘야간 스트리트 갤러리’ 오픈
150m 거리에서 작품 전시…올해 총 4회 진행

1회 전시 예술의거리 입주작가회 작품 선보여


상가가 문을 닫은 저녁 시간에 궁동 예술의거리가 야간 거리 갤러리로 변모하면서 다소 볼거리가 생겼다.
예술의거리 활성화 사업 10여년만에 야간에도 시민들이 예술의 거리를 걸으면서 예술작품을 만끽할 수 있는 모처럼의 기회가 생긴 것이다.
광주광역시는 예술의거리에서 저녁시간 불 꺼진 예술의거리 상가 전면을 활용해 대형 미술작품들을 전시하는 ‘야간 스트리트 갤러리’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광주시가 지난 2009년부터 궁동 예술의거리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아시아문화예술활성화프로그램의 하나이다.
영업을 마친 상가 셔터 전면에 대형 미술작품과 조명을 설치해 150m에 달하는 거리가 지붕없는 미술관이자 예술 산책로로 시민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제1회 전시는 예술의거리 작가회 소속 작가 13인의 작품 총 17점으로 꾸며지며, 오는 21일 오후 7시 참여작가, 상가주민, 시·구 관계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오픈식을 열고 오는 9월10일까지 전시할 예정이다. 
‘야간 스트리트 갤러리’는 올해 11월까지 총 4회 열릴 예정이다. 10월에는 2회 전시로 미디어아트페스티벌과 연계해 스틸이미지 작품과 미디어아트 작품을 전시하고 사운드와 조명을 함께 연출하는 복합적인 형태로 준비하고 있다. 
이번 행사를 총기획하고 있는 김봉국씨는 "그동안 예술의거리 활성화사업이 단순 이벤트 중심으로 1회성이었다면 이번 기획은 장기간 4회에 걸친 다양한 스트리트갤러리 형태로 새로움을 제공할 것이다"면서 "이곳이 예술의 거리인만큼 미술작품에 초점을 맞추고 지역작가, 미디어아트 등 광주 특성에 맞는 문화예술을 담아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김요성 시 문화도시정책관은 “올해 예술의거리 사업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거리축제와 행사위주의 사업은 지양하고 전시, 레지던시, 콘텐츠개발, 경관개선 등에 중점을 뒀다”며 “문화예술계가 침체되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 광주광역시
  • 한국학호남진흥원
  • 사이버광주읍성
  • 광주서구청
  • 광주동구청
  • 광주남구청
  • 광주북구청
  • 광주광산구청
  • 전남대학교
  • 조선대학교
  • 호남대학교
  • 광주대학교
  • 광주여자대학교
  • 남부대학교
  • 송원대학교
  • 동신대학교
  • 문화체육관광부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 국립아시아문화전당
  • 광주문화예술회관
  • 광주비엔날레
  • 광주시립미술관
  • 광주문화재단
  • 광주국립박물관
  • 광주시립민속박물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