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문화

광주광역시서구문화원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광주광역시 서구문화원에서 알려드리는 다양한 공연 입니다.

광주광역시서구문화원에서는 광주, 전남의 문화예술계의 다양한 소식과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광주시립합창단, 5ㆍ18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 추념 음악회
제 183회 정기연주회 바스크스 ‘기도(Prayer)’ㆍ 우효원 ‘달의 춤’

코로나19 사태로 문화예술계가 한여름에 꽁꽁 얼어붙은 가운데 광주문화예술회관이 모처럼 물꼬를 텄다.
광주시립합창단이 8월 27일 오후7시 30분 광주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제 183회 정기연주회로 바스크스 ‘기도(Prayer)’ㆍ 우효원 ‘달의 춤’을 5ㆍ18광주민주화운동 제40주년 추념음악회 시리즈 첫 번째 공연으로 연다.
코로나19 여파로 지난 3월, 한차례 연기 끝에 열리는 공연이다. 특별출연으로 KBS2 ‘불후의 명곡’에 이어 JTBC ‘팬텀싱어3’에서 최종 준우승을 차지한 광주출신 국악계의 아이돌 고영렬이 등장한다.


광주시립합창단이 8월 27일 오후7시 30분 광주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5ㆍ18광주민주화운동 제40주년 추념음악회 시리즈 첫 번째 공연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의 1부는 페테리스 바스크스(Peteris Vasks)의 ‘기도-신이시여, 우리의 눈을 여소서(Prayer-Lord, open our eyes)’를 연주한다. 한국에서 처음으로 연주되는 이 곡은 마더 테레사 수녀의 기도문에 라트비아 출신 음악가 바스크스가 작곡했다.
신이시여, 우리의 눈을 여시어, 우리로 하여금 이웃들을 돌아보게 하소서” 란 가사로 시작하며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곡이다.
2부 ‘달의 춤’은 탁계석 시, 우효원 작곡의 창작 칸타타이다. 2018년 국립합창단이 3.1절을 기념해 ‘한국의 혼’이란 제목으로 초연했던 작품이다. 어두운 밤을 지나 우리 민족의 희망찬 내일을 노래한다. 민족의 삶과 역사를 우리에게 익숙한 노래와 함께 풀어낸 새로운 형식의 창작 칸타타이다.
특히 이번 공연에는 5ㆍ18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한 악장에 오월 광주의 이야기를 추가해 새롭게 구성했다. 총 11개의 곡으로 △새야 새야 △사랑가 △깃발-광주, 자유의 함성 △희망가- 평화아리랑 등이 담겨있다.
합창과 국악, 현악 앙상블이 어우러지는 웅장한 작품이다. 광주시립합창단 상임지휘자 김인재가 지휘하고, 광주시립교향악단,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 광주시립창극단 단원들과 현악앙상블 광주 신포니에타가 협연한다.
또한 국악계의 아이돌, 소리꾼 고영열이 특별 출연한다. 광주 출신으로 KBS2 ‘불후의 명곡’에 이어 JTBC ‘팬텀싱어3’에서 최종 준우승을 차지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은 젊은 소리꾼이다.
관람료는 전석 1만원(학생 50%)이며, 예매는 광주문화예술회관 누리집(http://gjart.gwangju.go.kr)에서 가능하다.
문의:062-613-8245

  • 광주광역시
  • 한국학호남진흥원
  • 사이버광주읍성
  • 광주서구청
  • 광주동구청
  • 광주남구청
  • 광주북구청
  • 광주광산구청
  • 전남대학교
  • 조선대학교
  • 호남대학교
  • 광주대학교
  • 광주여자대학교
  • 남부대학교
  • 송원대학교
  • 동신대학교
  • 문화체육관광부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 국립아시아문화전당
  • 광주문화예술회관
  • 광주비엔날레
  • 광주시립미술관
  • 광주문화재단
  • 광주국립박물관
  • 광주시립민속박물관